• 최종편집 2024-07-14(일)

카메라고발 "이천시 무기성 오니 농지 불법 매립 몸살"

댓글 0
  • 카카오스토리
  • 네이버밴드
  • 페이스북
  • 트위터
  • 구글플러스
기사입력 : 2023.11.20 19:42
  • 프린터
  • 이메일
  • 스크랩
  • 글자크게
  • 글자작게

[배석환 기자] 최근들어 이천시 인근 농지에 무기성 오니와 불량 오염토가 매립되고 있어 말썽이다. 


지난 10월 23일 이천시 신둔면 소정리 일대 약 21.356제곱미터(6천4백평)에 농지 불법 매립 현장을 카메라고발 했는데, 이 업자가 또다시 20일 현재 신둔면 일대 약 18.359 제곱미터(5.500평)의 농지를 매립하고 있어 문제로 지적되고있다. 


 또한, 이천시 백사면 일대에서도 농지 불법 매립하는 또다른 현장이 확인됐다. 

 이 현장은 약 7.541제곱미터(2.200평)의 농지에 무기성 오니 등으로 매립하고 있는 것이 확인됐다. 

 

 계속되는 농지 불법 매립에 이천시가 몸살을 앓고있다.

 

태그

전체댓글 0

  • 20771
비밀번호 :
메일보내기닫기
기사제목
카메라고발 "이천시 무기성 오니 농지 불법 매립 몸살"
보내는 분 이메일
받는 분 이메일
google-site-verification=IaRBTgloleM6NJEEfEgm-iw2MODAYzkBMMUVJTHKLF0